1. 사진으로보는상담소
  2. 언론으로보는상담소
  3. 언론으로보는이주민
  4. 정책자료
  5. 칼럼모음
  6. 10주년역사
  7. 동영상게시판
  8. 자료실

이주노동자 '뒷돈'주고 한국행 여전


경남이주민센터 조사서 20%
고용허가제 15년 처우개선 미흡


외국인 고용허가제가 시행된 지 15년이 흘렀지만 투명성과 합리성은 여전히 개선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경남이주민센터가 22일 발표한 경남지역 이주노동자 노동생활 실태 조사결과, 10명 중 2명은 비공식적 입국 경비인 '뇌물'을 주고 입국했다.


조사에 참여한 이주노동자 320명 중 21.3%(68명)는 한국에 일하러 오면서 뇌물을 줬다고 답했다. 고용허가제 취업자 216명 중 22.2%(48명)도 뇌물을 주고 입국한 것으로 확인됐다. 이는 송출비리를 막고자 2003년 고용허가제를 도입했으나 뇌물이 사라지지 않은 것을 보여준다.


특히 고용허가제 시행 15년이 흘렀음에도 이주노동자 처우 개선은 미흡했다. 업체가 여권이나 외국인등록증을 압류하는 행위도 여전했다. 고용허가제 입국자 중 5.9%(8명)는 회사가 여권, 7.4%(10명)는 외국인등록증을 보관하고 있다고 답했다.



이주노동자들은 고용허가제에서 자율적 이직을 금지한 부분을 가장 큰 문제로 꼽았다. 조사에서 응답한 고용허가제 문제는 자율적 사업장 변경금지(27.7%), 사업장 변경 횟수 제한(16.9%), 상여금이나 근속연수 불인정 등 한국인과 동등한 권리보장 안됨(16.2%), 가족 동반 입국 금지(12.3%) 순으로 나타났다.


이주노동자 평균임금은 211만 5400원으로 2015년(180만 4520원)보다 17.22% 올랐다. 그러나 합법 취업자 평균임금은 206만 1717원으로 미등록 취업자(225만 8143원)보다 약 20만 원 가까이 적었다. 취업자 68.4%는 30인 이하 소규모 기업에서 일하고 있어 저임금 문제 때문에 회사를 옮기고 싶다고 했다.


이주노동자들 13.1%는 일터에서 폭행을 당하는 것으로 집계됐는데 폭행 가해자는 사장(31.3%)이 가장 많았으며, 한국인 노동자(29.2%), 관리자(27.1%), 직장 내 이주노동자(8.3%) 순이었다.


 

성폭력에 노출된 여성 이주노동자도 있었다. 이주민센터는 "여성 이주노동자들의 성폭력 피해 조사에서는 전체 조사 참여 여성 20명 모두 성희롱 피해를 봤다고 했다"며 "성폭력 문항에는 '무응답'이 많아서 확률을 언급하는 것은 의미가 없으나 횟수를 8회라고 응답한 이도 있다"고 했다. 성희롱 가해자는 사장, 관리자, 한국인 동료가 각각 20.7%로 나타났고, 피해 유형은 성적 농담 37.0%, 신체 접촉 22.2%, 동침 요구와 성매매 요구가 각각 14.8%로 나타났다.


이주민센터는 "고용허가제 취업자들은 임금, 노동시간, 여권 소지 등에서 미등록 체류자보다 더 열악한 것으로 나타났다"며 "독소조항 해소 등으로 이주노동자 삶의 질을 개선하는 정책 마련이 요구된다"고 했다.


기사출처; http://www.idomin.com/?mod=news&act=articleView&idxno=587817




분류 :
신문
조회수 :
38
등록일 :
2019.02.07
15:49:18 (*.221.5.42)
엮인글 :
http://mworker.or.kr/xe/421277/ed9/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mworker.or.kr/xe/421277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 신문 이주노동자 '뒷돈'주고 한국행 여전 [2019.1.23 경남도민일보] image 관리자 2019-02-07 38
1216 신문 이주노동자 제도 개선 서둘러야 [2019.1.23 경남도민일보] 관리자 2019-02-07 28
1215 신문 경남 이주노동자들 최대 가해자는? [2019.1.22 경남일보] 관리자 2019-02-07 26
1214 신문 도내 이주노동자 10명 중 1명 폭행 피해 [2019.1.22 경남매일신문] 관리자 2019-02-07 23
1213 신문 “사장님이 때려요” 폭행 시달리는 이주노동자들 [2019.1.22 경남신문] image 관리자 2019-02-07 29
1212 신문 폭행·성폭력에 노출된 경남 이주노동자들…가해 1순위는 '사장' [2019.1.22 연합뉴스] image 관리자 2019-02-07 23
1211 신문 이주노동자, '뇌물 입국'에 '일터 폭행' '여성 성폭력' 등 여전 [2019.1.22 오마이뉴스] image 관리자 2019-02-07 28
1210 신문 경남에너지, ‘이주민과 함께하는 사랑의 김장나눔' 실시 [2018.12.07 투데이에너지] 관리자 2019-02-07 26
1209 신문 경남이주민센터 '이주민과 함께 김장 하기 행사' 개최 [2018.12.6 연합뉴스] image 관리자 2019-02-07 29
1208 신문 "불법체류 외국인 한시적 합법화해야" [1812.08 경남도민일보] image 관리자 2019-02-07 53
1207 신문 외국인 폭행혐의 단속 공무원들 불기소 [2018.12.3 경남도민일보] image 관리자 2019-02-07 16
1206 신문 경남이주민센터, 화재피해 이웃돕기 [2018.11.08 경남도민일보] image 관리자 2019-02-07 11
1205 신문 '김해 원룸 화재' 피해 동포 돕기에 이주민들도 동참 [2018.11.7 오마이뉴스] image 관리자 2019-02-07 9
1204 신문 경남이주민센터 '김해 원룸 화재' 고려인 피해자 성금 전달 [2018.11.7 연합뉴스] 관리자 2019-02-07 12
1203 신문 경남이주민센터, 김해 원룸화재 피해가족에 성금 전달 [2018. 11. 7 노컷뉴스] image 관리자 2019-02-07 12
1202 신문 경남이주민노동복지센터, 김해 화재 피해자 성금 모금 [2018.10.25 경남신문] 관리자 2019-02-07 15
1201 신문 김해 원룸 화재 피해자 지원 '온정' [2018. 10. 24 노컷뉴스] 관리자 2019-02-07 15
1200 신문 경남이주민센터, 김해 원룸 화재 피해자 성금 모금[2018. 10. 24 연합뉴스] image 관리자 2019-02-07 14
1199 신문 다문화소년소녀합창단 '모두' 필리핀 공연[2018. 11. 13 경남CBS/노컷뉴스] image 관리자 2019-02-07 14
1198 신문 다문화소년소녀합창단 '모두'필리핀 공연 [2018. 11. 13 경남도민일보] 관리자 2019-02-07 14
1197 TV Philippines 전문 상담 애나_다문화청소년합창단 진행까지 착착 [다큐에세이 그사람] 관리자 2019-01-04 92
1196 신문 전국 최대 다문화축제 '맘프'서 필리핀 문화 체험하세요 관리자 2018-09-30 328
1195 신문 국내 최대 문화 다양성 축제 '2018 맘프' 내달 5일 개막[ 2018. 09. 30 연합뉴스] image 관리자 2018-09-30 312
1194 신문 "다양한 문화와 만나 놀고, 먹고, 즐기자" [2018.09.28 오마이뉴스] image 관리자 2018-09-30 365
1193 신문 "한국식 차례도 익숙해요" 베트남인 서나래씨의 추석나기 [2018.09.25 연합뉴스] image 관리자 2018-09-30 2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