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사진으로보는상담소
  2. 언론으로보는상담소
  3. 언론으로보는이주민
  4. 정책자료
  5. 칼럼모음
  6. 10주년역사
  7. 동영상게시판
  8. 자료실

전국 최대 다문화축제 '맘프'…올해 주빈국은 방글라데시

일등 서기관 맘프 사무국 방문 "전통 문화와 음악 등 집중 소개"


"전국 최대 다문화 축제에서 수천년간 축적된 풍부한 방글라데시 문화 자산을 알릴 수 있어 기쁩니다"

AKR20170709038300052_01_i.jpg


자희둘 이슬람 뷰이얀 주한 방글라데시 대사관 일등 서기관은 9일 맘프(MAMF) 축제 사무국이 있는 경남이주민센터를 방문, 올해 맘프 축제 주빈국으로 선정된 소감을 밝혔다. 맘프 사무국은 올 9월 29일부터 10월 1일까지 열리는 맘프 축제 주빈국으로 방글라데시를 최근 선정했다. 그는 이날 경남이주민센터에서 열린 이슬람권 최대 축제인 '이드' 축제에 참여한 방글라데시 교포들을 만나고자 이날 창원시를 찾았다.

   

맘프 사무국은 매년 10여개 국이 넘는 참가국중 '주빈국'을 뽑아 그 나라 문화를 집중 소개한다. 지난해 맘프 축제 주빈국은 캄보디아였다. 당시 캄보디아 문화부 장관이 국립예술단을 이끌고 내한해 캄보디아 전통 춤과 노래를 소개하는 등 생소했던 캄보디아 문화를 집중적으로 선보였다.


자희둘 일등 서기관은 "맘프 축제가 한국에서 가장 큰 다문화 축제라는 것을 잘 안다"며 "주한 방글라데시 대사관도 지난 2년간 교민들과 함께 축제에 참여해 즐겼다"고 말했다. 그는 "사무국으로부터 주빈국 제안을 받고 본국에 알렸더니 우리 정부도 흔쾌히 주빈국 제안을 수락했다"고 강조했다. 그는 "맘프 주빈국을 맡아 방글라데시의 문화와 전통을 한국인들과 다른 나라 주민들에게 소개하고 한국과 방글라데시 관계를 더욱 긴밀하게 하는데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방글라데시는 이번 맘프 축제때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으로 등재된 방글라데시 전통 음악인 '바울'(Baul Song)과 매년 새해를 맞은 방글라데시 주민들이 평화를 기원하며 동물 모형 등을 들고 거리를 행진하는 행사인 '망갈 쇼바자트라'(Mangal Shovajatra) 등을 소개할 예정이다.


2017 맘프 정식 명칭은 '제12회 이주민과 함께하는 다문화축제'로 맘프(MAMF)는 'Migrants' Arirang Multicultural Festival'의 줄임말이다. '아리랑'에 담긴 한국인 정서와 다문화가 공존함으로써 이주민과 내국인이 함께하는 문화 축제를 지향한다. 2005년 서울에서 처음 열린 이 축제는 2010년 5회 행사부터 장소를 옮겨 매년 창원시에서 열린다. 지난해 행사에는 내·외국인 15만3천여명이 축제장을 찾았다. 2015년 대통령 소속 국민대통합위원회는 내·외국인이 어울리는 이 축제를 국민대통합정책모델로 선정하기도 했다.


(창원=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기사본문 링크,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7/07/09/0200000000AKR20170709038300052.HTML?from=search

http://v.media.daum.net/v/20170709163737237

조회수 :
1639
등록일 :
2017.07.11
19:56:22 (*.221.5.42)
엮인글 :
http://mworker.or.kr/xe/399800/da3/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mworker.or.kr/xe/399800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1192 신문 창원시, MAMF·K-POP월드페스티벌 안전관리계획 회의[2018. 9. 20] image 관리자 2018-09-20 11
1191 신문 우즈벡 대사관이 출입국사무소 유학생 폭행사건 합의종용 [노컷뉴스, 2018. 9. 6] image 관리자 2018-09-06 49
1190 신문 창원출입국사무소, 폭행 피해 유학생과 합의 [경남도민일보, 2018. 9. 6] 관리자 2018-09-06 46
1189 신문 외국인 유학생 체포과정서 폭행 출입국관리소 공무원 5명 입건[2018/08/31, 연합뉴스] 관리자 2018-08-31 78
1188 신문 "창원출입국외국인사무소, 폭행 피해자에 합의 종용" [경남도민일보 2018. 8. 31] image 관리자 2018-08-31 52
1187 신문 "창원출입국외국인사무소, 폭행 피해자에 합의 종용"[2018-08-30, 경남일보] 관리자 2018-08-31 51
1186 신문 유학생 폭행 창원출입국사무소, 해당국 대사관에 합의 종용 의혹[연합뉴스 2018. 08. 30] image 관리자 2018-08-31 53
1185 TV '유학생 폭행' 출입국사무소…대사관 통해 고소 취하 '압력' [JTBC 2018-08-29] 관리자 2018-08-31 49
1184 신문 "이주민 가요제 2차 예선" 26일 MBC경남홀[2018. 8. 23 오마이뉴스] 관리자 2018-08-26 79
1183 신문 '제9회 이주민가요제' 창원서 26일 2차 예선…13개 팀 선발[2018. 8. 25 연합뉴스] image 관리자 2018-08-26 82
1182 신문 경남이주민노동복지센터, 다문화가족 캠프[경남신문 2018. 08. 07] image 관리자 2018-08-08 146
1181 신문 박해 못 이겨 찾아온 난민…경남지역 올해 5명 인정,08월 01일, 전남일보 관리자 2018-08-01 149
1180 신문 경남 밀양 깻잎농장 사장, 외국인 여성근로자들 상습적 성추행, 성폭행 충격...'노동환경도 열악', 08월 01일, 비즈트리뷴 관리자 2018-08-01 148
1179 신문 깻잎농장 성추행, 이주여성노동자들 "부끄럽고 창피하고 살고 싶지 않아", 08월 01일, 아시아뉴스통신 image 관리자 2018-08-01 128
1178 신문 불법체류자 잡는다고 '무차별 폭행'…법무부 출입국관리소, 외국인 유학생 사실 알고도 5일간 감금? , 08월 01일, 이투데이 image 관리자 2018-08-01 159
1177 신문 법무부 유학생 폭행, 묻지도 따지지도 않고 주먹부터?, 08월 01일, 더 리더 image 관리자 2018-08-01 134
1176 신문 깻잎농장 성추행 폭로 “성적 수치심 느낀 행동 일삼아”, 08월 01일, 전자 신문 image 관리자 2018-08-01 146
1175 신문 '밀양 깻잎농장' 성추행 "살 많이 쪘다며 엉덩이 만져" 살고 싶지 않아, 08월 01일, 아이뉴스 관리자 2018-08-01 131
1174 신문 깻잎농장 성추행, 농장주 만행 어땠나,08월 01일, 일간 투데이 image 관리자 2018-08-01 132
1173 신문 성추행·폭언·폭행·무보수…외국인 노동자 인권 침해 사례 공개,08월01일, 경향신문 image 관리자 2018-08-01 131
1172 신문 "멈추지 않는 외국인 폭력 피해, 인종차별의 민낯", 08월 01일, 오마이뉴스 image 관리자 2018-08-01 106
1171 신문 성추행·상습 폭언과 폭행·무보수…설 곳 없는 외국인 노동자,08월 01일, 연합뉴스 image 관리자 2018-08-01 86
1170 신문 “가족위해 돈 벌러 한국 왔지 창녀 아니다”…밀양 깻잎농장 이주여성들 ‘눈물의 미투’, 08월 01일,헤럴드경제 image 관리자 2018-08-01 81
1169 신문 경남이주민센터 “깻잎 농장에서 외국인노동자 상대 상습 성희롱·성추행 있었다”, 08월 01일, 국민일보 image 관리자 2018-08-01 72
1168 TV "얼굴만 봐도 불법체류자 안다"…유학생 때려잡은 단속반, 08월 01일, JTBC 관리자 2018-08-01 75